សាលាក្រុងសេអ៊ូលឧបត្ថម្ភសំភារៈសម្រាប់ទារកនិងក្រោយឆ្លងទន្លេរួចនូវតម្លៃពាក់កណ្ដាលគ្រួសារសំរាលកូន

1087123_381346_1052

ចាប់ពីខែកក្កដាគ្រួសារដែលឆ្លងទន្លេនៅទីក្រុងសេអ៊ូលនឹងទទួលបាកាដូឧបត្ថម្ភសំភារៈទារកជាង១សែនវ៉ុន។ ហើយសម្រាប់ថ្លៃចំណាយក្រោយពេលឆ្លងទន្លេដែលពិបាកដោះស្រាយកាលពីមុននោះនឹងអាចទទួលបានតម្លៃពាក់កណ្ដាលផងដែរ។

ក្រោយពេលទារកកើតបាន៣ខែអាចទៅចុះឈ្មោះនៅមជ្ឈមណ្ឌលក្នុងឃុំនឹងទទួលបានប្រាក់ប្រហែល១សែនសម្រាប់ឧបត្ថម្ភលើសំភារៈទារក។ សម្រាប់ ‘សេវាកម្មក្រោយពេលឆ្លងទន្លេ’ ដែលធ្លាប់តែទទួលបានតែគ្រួសារដែលមានចំណូលទាបនោះពេលនេះត្រូវបានពង្រីកសេវាកម្មសម្រាប់គ្រួសារទាំងអស់។ សាលាក្រុងឧបត្ថម្ភថ្លៃចំណាយ៥០% ដូច្នេះគ្រួសារដែលឆ្លងទន្លេនឹងទទួលបានតម្លៃពាក់កណ្ដាលពីតម្លៃដែលធ្លាប់ចំណាយក្រោយពេលឆ្លងទន្លេរួច។

បើចុះឈ្មោះនៅមណ្ឌលសុខភាពឬគេហទំពររបស់មណ្ឌលសង្គមកិច្ចចាប់ពីពេលមុនថ្ងៃឆ្លងទន្លេ៤០ថ្ងៃដល់ក្រោយថ្ងៃឆ្លងទន្លេ៣០ថ្ងៃអាចទទួលប្រាក់ឧបត្ថម្ភបាន។

7월부터 서울에서 출산하는 가정은 10만원 상당의 육아용품을 선물로 받게 된다. 비용이 만만치 않았던 산후조리 서비스도 ‘반값’으로 받을 수 있게 된다.

아기가 태어난 지 3개월 이내에 동주민센터에 신청하면 10만원 상당의 육아용품을 받을 수 있다.

저소득 가정에만 지원됐던 ‘찾아가는 산후조리 서비스’도 모든 출산가정으로 확대된다. 비용의 50%는 서울시가 지원해 출산 가정에 부담이 됐던 산후조리를 ‘반값’으로 받을 수 있다.

출산예정일 40일 전부터 출산 후 30일까지 관할 보건소나 ‘복지로’ 홈페이지에서 신청하면 지원을 받을 수 있다.

 

 

답글 남기기

아래 항목을 채우거나 오른쪽 아이콘 중 하나를 클릭하여 로그 인 하세요:

WordPress.com 로고

WordPress.com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. 로그아웃 /  변경 )

Google+ photo

Google+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. 로그아웃 /  변경 )

Twitter 사진

Twitter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. 로그아웃 /  변경 )

Facebook 사진

Facebook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. 로그아웃 /  변경 )

w

%s에 연결하는 중